민주주의의 상징, 광화문에서 학생이 만든 학생축제 열려
민주주의의 상징, 광화문에서 학생이 만든 학생축제 열려
  • 최예린
  • 승인 2018.10.19 13:4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 소통, 이해’를 주제로 초․중․고 학생 및 교원 등 3,000명 참여
2018 대한민국 시민in 학생축제 홍보 포스터[출처=교육부 제공]
2018 대한민국 시민in 학생축제 홍보 포스터[출처=교육부 제공]

교육부와 전국 시·도교육청, 한국교육개발원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2018 대한민국 시민in 학생축제-참·소·리를 내일(20일)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개최한다.

올해 처음 열리는 이 행사는 인성교육과 학생자치활동 활성화를 통한 민주시민교육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확산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이번 행사는 “학생 중심의 축제”라는 행사의 취지에 맞게 축제 기획·구성부터 운영까지 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하여 준비하였다.

또한 참가 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축제기획단은 축제 주제, 개막식 구성, 부스·무대 프로그램 및 전시공간 구성 등을 온·오프라인 수시 회의를 통해 직접 기획하고, 행사 당일에는 축제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행사에 참여하는 서울 도봉초 오태경 학생은 “지금까지는 어른들이 결정해주는 것이 당연하다고 느꼈지만 이번 축제에 참여하면서 우리 스스로 결정하는 것이 더 좋고 중요하다는 걸 알게 되었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축제는 정책토크콘서트, 다양한 전시·체험부스와 무대 공연 등으로 진행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학생들이 기획부터 운영까지 주도적으로 참여하여 성공적으로 축제를 개최한 것에 대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 학생들이 성숙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소통하면서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는 교육정책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최예린=ylc@insfaction.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태화 2018-10-19 14:37:23
자라나는새싹들이 자율적으로 기획하고 참여하는 이번 축제는 학생중심의 축제라서 더욱의미가 깊은 뜻깊은 축제인것 같네요~~홧팅입니다.